도시노미야 아이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도시노미야 아이코
부모 아버지 나루히토 황태자
어머니 마사코 황태자비
출생 2001년 12월 1일(2001-12-01) (12세)
일본 일본 도쿄
거주지 일본 일본 도쿄
국적 일본 일본

도시노미야 아이코 내친왕(일본어: 敬宮愛子内親王 (としのみや あいこないしんのう), 2001년 12월 1일 ~ )은 일본 나루히토 황태자마사코 황태자비의 첫 자녀로, 현 일본 천황 아키히토의 세 번째 손녀이다. 칭호는 도시노미야(敬宮). 황실전범에서 규정하는 경칭은 전하(殿下)이나 실제 매스컴 등에서는 아이코 님(愛子さま)이라고 더 자주 불리고 있다. 그녀가 사용하는 도장의 문양은 오엽철쭉이다.

헤이세이 13년인 2001년 12월 1일 궁내청 병원에서 출생하였다. 敬宮 愛子라는 이름은 맹자(孟子) 서경(書經)에 있는 이루장(離婁章)의 한 구절인

孟子曰, 仁者愛人, 有禮者敬人(맹자왈, 사람을 사랑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도 항상 그 사람을 사랑하고, 사람을 경애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도 항상 그 사람을 경애한다)

에서 따온 것이라고 한다. 형식적으로는 천황 내외가 이름을 내리는 형태를 취했으나 실제로는 나루히토 부부의 의중이 많이 적용했다고 전해진다.

황태자 부부의 결혼 이후 8년 만에 얻은 자녀로 탄생과 동시에 주목을 끌었다. 그러나 그 후 오랫동안 매스컴에 드러나는 것을 자제한 탓에 발육의 부진 혹은 자폐증 등의 억측이 한동안 꼬리를 물었다. 이런 상황 탓에 2004년에는 궁내청이 직접 스냅 사진이나 아버지인 나루히토 황태자가 직접 찍은 홈비디오 등을 공개하기도 하였다.

2006년 가쿠슈인 유치원에 입원, 같은 해 동궁어소(東宮御所)에서 착고의 의식(着袴の儀)을 실시하였다. 평소의 취미는 스모 관전.

황실 내의 위치[편집]

아이코 내친왕의 황실내 위치

1965년아키시노노미야 후미히토(秋篠宮 文仁) 친왕의 탄생 이후 오랫동안 황실에 전혀 남아가 태어나지 않았기 때문에 아이코가 태어나면서 남자만 황위를 계승하도록 되어 있는 황실 전범을 재검토할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었다. 이 탓에 2005년부터 일본 내에서도 아이코의 즉위를 염두에 둔 여성의 천황 계승 문제가 수면 위로 떠올랐다.

그러나 2006년 9월 6일 아키시노노미야 후미히토의 아내인 기코(紀子) 친왕비가 41년 만에 남아인 히사히토 친왕을 출산하면서 일단 이 논의는 흐지부지되었다. 다만 2011년, 현재 황족 남성 수가 적어 후에 황족의 수가 급격히 감소할 것을 우려해 황족 여성이 결혼한 뒤에도 황족 지위를 유지하도록 황실전범을 개정해야 한다는 말이 나왔다. 이를 두고 만약의 경우 여성의 천황 계승을 염두에 둔 게 아니냐는 추측이 있다.


국화문
일본 황실의 구성원
 천황 아키히토
 황후 미치코
  황태자 나루히토
  황태자비 마사코
   내친왕 아이코
  친왕 후미히토
  친왕비 기코
   내친왕 마코
   내친왕 가코
   친왕 히사히토
 친왕 마사히토
 친왕비 하나코
친왕 다카히토
친왕비 유리코
 친왕 도모히토
 친왕비 노부코
  여왕 아키코
  여왕 요코
 친왕 요시히토
 노리히토 친왕비
  여왕 쓰구코
  여왕 노리코
  여왕 아야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