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역적 쌍곡 다양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일반 상대성 이론에서, 대역적 쌍곡 다양체(大域的雙曲多樣體, 영어: globally hyperbolic manifold)는 초기 조건 문제가 잘 정의될 수 있는 시공간이다.

정의[편집]

M이 경계가 없는 매끄러운 로런츠 다양체라고 하자. 만약 M이 다음 두 조건을 만족시킨다면, M대역적 쌍곡 다양체라고 한다.

만약 첫 번째 조건만 만족시키는 경우, M인과적 다양체(영어: causal manifold)라고 한다. 원래 대역적 쌍곡성은 위 "인과성" 조건 대신 "강한 인과성"(영어: strong causality) 조건으로 정의되었지만, 2007년에는 강한 인과성을 인과성으로 약화시켜도 같은 개념이 정의된다는 것이 증명되었다.[1]

다양체 M코시 곡면(영어: Cauchy surface)은 다음 두 조건을 만족시키는, 여차원이 1인 초곡면 S\subset M이다.

  • (비시간성 영어: achronality) 시간꼴 곡선S를 2번 이상 관통할 수 없다.
  • 모든 점 x\in M에 대하여, x를 지나는 모든 인과적 곡선S를 지나게 인과적으로 연장될 수 있다.

코시 곡면의 존재는 대역적 쌍곡성과 동치이다.

성질[편집]

대역적 쌍곡 다양체 M의 코시 곡면 S들은 모두 미분동형이며, 또 MS\times\mathbb R미분동형이다.[2]

참고 문헌[편집]

  1. Bernal, Antonio N.; Miguel Sánchez (2007). “Globally hyperbolic spacetimes can be defined as ‘causal’ instead of ‘strongly causal’” (영어). 《Classical and Quantum Gravity》 24 (3): 745–749. arXiv:gr-qc/0611138. Bibcode:2007CQGra..24..745B. doi:10.1088/0264-9381/24/3/N01. 
  2. Bernal, Antonio N.; Miguel Sánchez. “On smooth Cauchy hypersurfaces and Geroch's splitting theorem” (영어). arXiv:gr-qc/0306108. Bibcode:2003CMaPh.243..461B. doi:10.1007/s00220-003-0982-6.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