닷지 캘리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닷지 캘리버 정측면
닷지 캘리버 후측면

닷지 캘리버(Dodge Caliber)는 크라이슬러닷지 디비전으로 판매된 SUV이다. 니트로의 아랫급 차종으로, 지프 컴패스의 플랫폼을 공유한다. 2005년 3월에 개최된 제네바 모터쇼에서 컨셉트 카로 선보였고, 2006년 1월에 개최된 북미 국제 오토쇼에서 양산형이 발표됐다. 같은 해 8월부터 생산돼 2007년형으로 처음 출시됐으며, 크라이슬러미쓰비시 자동차, 현대자동차가 공동 개발한 4기통 월드 엔진(세타 엔진)이 탑재됐다. 대한민국에는 12월부터 공식 수입되기 시작했으며, 출시 당시 대한민국 내의 판매 가격은 수입 SUV 중 가장 저렴한 2,690만 원이었다.[1] 2011년 11월에 판매 부진으로 인해 후속 차종 없이 단종되었다. 바디 타입과 성격은 다르나, 현재 캘리버의 자리는 다트가 채우고 있다.

주석[편집]

  1. 크라이슬러, 월드카 '닷지 캘리버' 국내 상륙 머니투데이, 2006년 12월 12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