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타냥의 모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달타냥의 모험(일본어: アニメ三銃士 (さんじゅうし) 아니메 산주시[*], 애니메이션 삼총사)는 1987년에서 1989년사이 NHK에서 방영된 일본애니메이션이다. 프랑스 작가 알렉상드르 뒤마의 소설 《삼총사》를 원작으로 하고 있다. 대한민국에서는 KBS2에서 방영되었다.

제작과정[편집]

NHK 엔터프라이즈가 제작, 애니메이션 제작은 출판사인 각슈켄큐사와 KORAD가 맡았으며 스타지오 캬랍푸가 주요 하청작업을 맡았다. KORAD는 한국의 회사로 이 작품은 한일합작의 작품이 된다.

평가[편집]

  • 방영후 중고등학생 팬들의 지지에 힘입어 많은 인기를 모았다. 이 작품의 성공에 힘입어 NHK종합방송은 금요일 밤 7:30부터 8:00의 시간대에 나디아등 후속작품들을 제작,방영하였다.
  • 원작과 다른 애니메이션 고유의 설정이 몇 가지 있다. 삼총사중 한명인 아라미스를 남장여자로 묘사한 것이 대표적으로, 작품의 인기도에 많은 공헌을 했으며, 원작을 읽지 않은 사람중에는 아직도 아라미스를 여자로 잘못 알고 있는 사람이 있을 정도이다. 또한 달타냥의 애인으로 나오는 콘스탄틴은 이 작품에서는 달타냥과 건전한 연인사이로 묘사되나, 원작에서는 유부녀로 달타냥과의 만남은 불륜이 된다. 또한 원작과 달리, 애니메이션에서는 달타냥이 풋내기 청년정도로 나오며(시리즈 초반에 16세라는 설정) 삼총사는 20대 중반정도로 보이나, 원작에서는 모두 원숙한 성인들이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