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리오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다니엘 리오스
Daniel Rios
기본 정보
국적 미국 미국
생년월일 1972년 11월 11일(1972-11-11) (41세)
출신지 스페인 스페인 마드리드
신장 187 cm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투수
첫 출장 MLB / 1997년
KBO / 2002년
NPB / 2008년 4월 1일
마지막 경기 KBO / 2007년 10월 3일
잠실현대
NPB / 2008년 6월 1일
획득 타이틀
  • 2004년 다승왕(KBO)
  • 2005년 최다 탈삼진(KBO)
  • 2007년 다승왕, 최우수 평균자책점, 승률왕, MVP (KBO)
경력


다니엘 리오스 (Daniel Rios, 1972년 11월 11일 ~ )는 스페인 출신의 프로 야구 선수이다.

국적은 미국이며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출생, 두 살 때 부모를 따라 미국으로 이민해 마이애미 대학교을 졸업했다.

메이저 리그 시절[편집]

1997년 뉴욕 양키스 선수로 메이저 리그 선수로 데뷔해 2경기 출장, 승패 없이 5실점, 삼진 1개로 평균 자책 19.29을 기록했다. 이듬해 캔자스시티 로열스로 팀을 옮겼으나 큰 활약을 하지 못했다.

한국 프로 야구 선수 시절[편집]

KIA 타이거즈 시절[편집]

2002년 기아에 입단하여 대한민국 무대를 처음 밟았다. 이해 그는 전반기에는 마무리, 후반기인 8월 이후에는 선발로 주로 활약하며 14승 5패, 13세이브 평균 자책 3.14라는 수준급 성적을 올렸다. 이듬해인 2003년 10승 13패, 평균 자책 3.82로 부진했지만, 2004년에 222⅔ 이닝 동안 17승 8패 평균 자책 2.87의 빼어난 성적을 올렸다. 이 시절 그는 '이오수'라는 한국식 이름을 별명으로 얻기도 했다. 2004년부터 2007년까지 200이닝 이상을 투구하며 이닝 이터의 역할을 하였다.

그러나 한 시즌에 너무 많은 이닝을 소화한 후유증 때문이었는지, 2005년에는 부진에 빠졌다. 당시 최악이었던 KIA 타이거즈의 경기력을 감안하더라도 전반기 6승 10패, 평균 자책 5.23은 기대에 한참 못 미치는 성적이었다. 결국 리오스는 2005년 7월 10일 좌투수 전병두를 맞상대로 기아에서 두산으로 내야수 김주호(2007년 방출)와 함께 2:1 트레이드로 이적했다.

두산 베어스 시절[편집]

2005년 시즌 중 트레이드되어 두산 베어스로 이적한 그는 마치 다른 사람이 된 것 같은 놀라운 성적을 거두었다. 두산 베어스 이적 이후 13경기에 출장해 9승 2패 평균 자책 1.37, 거기에 투구 이닝도 평균 7.05을 기록한 것이다. 덕분에 두산은 정규 리그 2위를 차지했을 뿐만 아니라 2005년 한국시리즈까지 진출했다. 안정된 내야진과 넓은 잠실야구장에서 안정감을 갖게 된 그의 활약은 다음 해에도 계속되었다. 비록 12승 16패로 패수가 승수 보다 많기는 했지만, 대한민국에 데뷔한 이후 가장 많은 233이닝을 던져 거둔 평균 자책점 2.90은 뛰어난 성적이었다. 그리고 2007년 6월 16일 문학에서 열린 SK와의 경기에서 한국 프로 야구 사상 처음으로 1이닝 3타자 9구 삼진을 잡아 냈다. 2007년 9월 20일 수원 현대전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피안타 8개, 볼넷 2개, 2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되며 1999년 정민태 이후 8년 만에 시즌 20승을 올렸다. 이 기록은 한국 프로 야구 사상 15번째이지만, 선발로만 따지면 5번째 기록이다. 이 후에도 2승을 더 올려, 총 22승을 기록하여 정규 시즌 MVP로 뽑혔다. 2007년 투수 부분 외국인 최초 골든 글러브 수상자가 되었지만 투구 모션 중 보크 동작으로 논란의 중심에 서기도 했다.

2007년 10월 3일 잠실에서 열린 현대 유니콘스와의 경기에서는 9회까지 무안타와 무사사구, 그리고 단 1명의 주자도 내보내지 않아 한국 프로 야구 역사상 최초로 퍼펙트 경기 달성을 눈앞에 두었으나 2타자만을 남겨 놓은 9회초 1사 상황에서 레코드 브레이커로 유명한 포수 강귀태에게 안타를 허용하여 퍼펙트 기록 달성에 실패했다.

일본 프로 야구[편집]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 시절[편집]

2007년 12월 25일일본 프로 야구 센트럴 리그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2008 시즌 95만 달러를 받고, 옵션으로 일정 수준 이상의 성적을 올리면 다음해 보너스 포함 최대 275만 달러를 받는 조건으로 1+1년 계약을 맺었다.[1]

그러나 2승 7패로 부진하였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2008년 5월 21일 도핑 테스트 결과, 금지 약물인 스테로이드계 약물 - 하이드록시스타노조롤(hydroxystanozolol)을 복용한 사실이 밝혀졌다. 이에 일본야구기구(NPB)는 6월 28일, 리오스에게 금지 약물 복용을 이유로 1년간 출장 정지 처분을 내렸다. 이에 야쿠르트 구단은 계약 위반을 이유로 센트럴 리그 연맹에 리오스와의 계약 해지를 요청했으며, 리오스에게 방출을 통보했다. 이에 리오스는 앞으로 의사가 어떤 약을 추천해도 팀 닥터로부터 먼저 금지약물 성분 포함 여부 등을 확인하고 어떠한 보충제도 복용하지 않겠다는 서약서를 NPB에 제출했다.[2] 리오스가 두산 베어스에서 활약했을 당시에도 약물을 복용했다는 논란과 함께 두산베어스는 '약산'이라는 칭호를 얻게 된다. 비록 한국 프로야구 시절 약물을 복용하지 않았어도, 두산베어스가 약물 복용을 철저히 검사하지 않은 것만은 확실하다.

경력[편집]

통산 기록[편집]

연도 소속 평균 자책 경기 승리 패전 세이브 이닝 피안타 사사구 탈삼진 실점 자책점 기타
2002 KIA 3.14 54 14 5 13 157 2/3 140 68 102 59 55
2003 KIA 3.82 30 10 13 0 188 2/3 186 90 121 93 80
2004 * KIA 2.87 32 17 8 0 222 2/3 209 95 145 75 71 다승 1위
2005 * KIA/두산 3.51 32 15 12 0 205 1/3 203 74 147(공동1) 88 80 기아 성적 / 6승10패 평균 자책 5.23
2006 * 두산 2.90 33 12 16 0 233 204 64 145 86 75
2007 * 두산 2.07 33 22 5 0 234 2/3 191 74 147 69 54 평균자책, 다승, 승률 1위/시즌MVP
통산 - 3.01 215 90 59 13 1242 1133 465 807 470 415

주석[편집]

  1. '리오스 결국 일본 야쿠르트행…2년 380만 달러 파격 대우' 김양희, 《한겨레신문》 2007, 12, 27
  2. '야쿠르트 리오스, 도핑 적발… 구단서 방출' 《연합뉴스》 2008, 6, 28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