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펜타일 매트릭스 구조의 RGBG 시스템을 사용하는 구글 넥서스 원 AM OLED 스크린의 확대 이미지

능동형 유기 발광 다이오드(Active-Matrix Organic Light-Emitting Diode, AM OLED)는 OLED의 한 종류이다.

PM OLED와는 다르게 TFT가 발광 소자마다 내장되어 발광 소자가 개별적으로 발광 가능하여, 전력소모가 상대적으로 적으며 더 정교한 화면을 구현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생산단가가 높다는 단점 때문에 소형기기를 제외한 곳에서는 잘 쓰이지 못하고 있다. 2010년 기준 삼성 모바일 디스플레이가 전 세계 물량의 98%가량을 공급하고 있다.[1]

명칭[편집]

AM OLED 는 2009년 애니콜 햅틱 아몰레드 출시 이후 삼성전자의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인해 대한민국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삼성전자의 상표명인 아몰레드(AMOLED)로 많이 불리나,[2] 정확한 발음은 에이엠 오엘이디 또는 에이엠 올레드이다. 단, 편의상 일상 용어에서는 '아몰레드'가 많이 쓰이고 있다.[3]

상표등록 관련[편집]

삼성전자는 '아몰레드'에 대한 상표 등록을 시도하였으나, 특허청은 '아몰레드'가 부품의 기술 방식을 표현하는 고유명사로서 특정 상품에 대한 식별력이 없다는 이유로 상표등록을 거부하였다.[4] 다만 상표명과 기술방식을 결합한 LG전자의 'LG 아몰레드', 삼성전자의 '햅틱 아몰레드', 'Anycall 아몰레드' 등은 상표 등록 심사를 통과했다.

종류[편집]

AMOLED 플러스[편집]

AMOLED 플러스(AMOLED Plus)는 삼성SDI가 만든 AM OLED의 발전된 형태를 말한다. 기존 AM OLED보다 반사율이 2배가량 개선된 디스플레이로서, 명암비와 소비전력 또한 어느 정도 개선되었다.

슈퍼 AMOLED[편집]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삼성 사장단 인사 : 반도체, AM OLED 초격차 확대에 방점, 전자신문 2010년 12월 6일자
  2. ‘아몰레드’ 적극 미는 삼성, 국민일보 2009년 8월 25일자
  3. http://www.it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512
  4. 특허청 “아몰레드 삼성전자 독점 상표 아니다“《지디넷 코리아》2011.03.17 / AM 09:42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