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 알말리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누리 알말리키

누리 카밀 모하메드 하산 알말리키 (1950년 6월 20일 ~) 는 이라크의 정치인으로 2006년 5월 20일부터 2014년까지 이라크의 총리였다. 또 그는 이슬람교 시아파 정당인 다와당의 지도자이기도 하다.

2014년 북부 이라크 공세에 따른 국내외 사퇴 압력으로 2014년 8월 14일 차기 총리 후보로 나서지 않겠다는 연설을 발표하였으며[1], 2014년 9월 8일 하이데르 알아바디가 새 내각을 구성하여 총리에 취임하면서 퇴임하였다.[2]

주석[편집]

  1.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32&aid=0002511887
  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421&aid=000100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