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아의 방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노아의 방주(영어:Noah's Ark; 히브리어:תיבת נח; 고전히브리어:Teyvat Noaḥ, -方舟)는 아브라함 계통의 종교에서 전승되는 이야기 속에 등장하는 배이다. 모세오경 중의 창세기에 실려있으며, 노아와 관련된 일련의 이야기 속에 등장하기 때문에 노아의 방주로 통칭된다. 주로 기독교의 전승이 널리 알려져 있으나, 그 외의 아브라함 계통 종교들인 유대교, 이슬람교, 만다교 등에서도 모두 각자의 전승을 가지고 있다. 그러나 종교와 전승에 따라서는 전해지는 내용이나 받아들이는 해석에 조금씩 차이가 있다.

내용[편집]

기독교[편집]

노아의 방주는 노아의 홍수 이야기(<창세기> 6:5~9:29)에 나오는 의 이름이다. 인류의 선조들이 나날이 포악해지므로 하나님홍수를 내려서 인류를 멸망시켜 버리려 하였다. 다만 의로운 사람 노아 일가(一家)만이 이 심판을 면하게 되었다는 이야기다.

〈창세기〉 6장 14~16절에 보면 길이 300규빗 (약 135m), 폭 50 규빗 (약 22.5m), 높이 30 규빗 (약 13.5m)인 이 배는 지붕과 문을 달고 배 안은 3층으로 만들어져 있었다. 선체(船體)는 측백나무로 되고 안쪽에는 아스팔트를 칠하여 굳혔다.

노아는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배를 만들고 가족과 정결한 짐승 암수 일곱 마리씩, 부정한 짐승 암수 한 마리씩(혹은 두 마리씩; 사본에 따라 다름), 그리고 새 암수 일곱 마리씩을 싣고 밀어닥친 홍수를 피하였다. 모든 사람들이 타락한 생활에 빠져 있어 하나님이 홍수로 심판하려 할 때 홀로 바르게 살던 노아는 하나님의 특별한 계시로 홍수가 올 것을 미리 알게 된다. 그는 120년에 걸쳐 길이 300 큐빗, 너비 50 큐빗, 높이 30 큐빗(고대의 1큐빗은 팔꿈치에서 가운데 손가락끝까지의 길이로 약 45~46cm를 가리킴), 상 ·중 ·하 3층으로 된 방주를 만들어 8명의 가족과, 한 쌍씩의 여러 동물을 데리고 이 방주에 탄다. 대홍수를 만나 모든 생물(물고기 제외)이 전멸하고 말았지만, 이 방주에 탔던 노아의 가족과 동물들은 살아 남았다고 한다.

노아라는 말은 히브리어로 ‘휴식’이라는 뜻인데, 노아는 신앙의 모범, 방주는 신자의 단체인 교회, 대홍수는 하나님의 심판을 상징하며, 초대교회 이래 기독교 예술의 소재로 많이 다루어지고 있다.

실존논란[편집]

근대 이후, 과학적 타당성이 판단의 기준이 된 이후로 논란은 계속되어 왔다. 창조과학회 등의 단체에서 대응[1] 을 내어 놓고 있으나, 과학계의 반응은 냉담하다.

창조과학 측의 주장[편집]

성경에 나오는 대표적 사례인 노아의 홍수에 대해서 어딘가에 그 흔적이 남아 있을것이란 학자들의 꾸준한 연구와 함께 노아의 방주를 찾기 위한 노력도 계속되어 왔다. 노아의 홍수가 실제로 있었던 일임을 암시하는 전설은 여러 나라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인도 신화는 물론 남미 잉카 신화, 이슬람교 경전에도 노아의 홍수에 대한 기록이 남아있다. 노아의 방주가 현존한다면 있을 가능성이 높은 지역은 터키아라랏 산으로 추측된다. 성경에서도 아라랏산에 대한 언급이 존재하며, 이 지역 근처에서 수천년 전의 것으로 보이는 바닷물고기 화석이 발견된 점도 그 설득력을 높게 한다.

또한 이곳에서 발견된 노아의 방주 파편으로 보이는 나뭇조각으로 십자가를 만들었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내려오고 있다. 그러던중 1995년 프랑스의 폭파 전문가가 산 정상의 빙하속에서 배의 조각을 발견했는데 이것의 생성 연대를 분석한 결과 약 5천년 전의 것으로 밝혀져 노아의 방주가 아니냐는 논란이 일었다. 또한 탐사대원들은 아라랏산 정상 부근에서 노아의 방주로 추정되는 것이 위성 사진에 찍혔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2009년에는 영화 제작사들과 터키 과학자들이 눈과 화산재 아래에 묻힌 대형 목재 구조물을 발견했으나, 터키 정부는 이를 비밀에 부쳤고 의문은 계속되고 있다. [2]

비판[편집]

그러나 노아의 방주가 실존한다는 일부의 주장은 그 증거가 불충분하여 인정받지 못하고 있다.

창조과학에서는 노아의 방주가 안정적인 구조였음이 밝혀졌다고 주장하지만, 노아의 방주가 실존한다는 주장이 비판받는 이유는 구조 때문이 아니라 재료의 강도 때문이다. 실제로 창조과학에서 주장하는 방주의 크기와 철제 부품을 사용하지 않은 목재 선박 중에서 가장 큰 수준의 선박들을 비교하면 배수량이 두배 이상 차이난다. 그리고 목재 선박은 강도 상의 문제 때문에 통상 길이 100m, 배수량 2000톤 정도가 한계로 여겨져 왔다.[3]

또한 많은 종들을 방주에 태우지 않아도 생존할 수 있다는 주장은 실제로 종 간 생존 환경의 차이에 대해서는 간과하고 있다. 다시 말해 수중 생물이라 하더라도 종에 따라 생존할 수 있는 환경은 각각 다른 것이다. 그 외에도 그 연구 내용의 불합리성에 대한 비판이 존재하며[4], 연구자인 woodmorappe라는 필명을 쓰는 창조과학자가 지질학에 석사학위, 생물학에 학사학위를 가진[5] 초등학교 교사로서,[6]엄밀히 말해 박사가 아니며, 주류 학계에 발표하여 검증받은 내용이 아니라는 점도 비판의 대상이 되고 있다.

북극곰의 예시를 통해 가지고 있던 특성이 없어지는 것이 진화가 아니라고 주장하지만, 통상적으로 알려진 바와는 달리 생물학에서는 이미 존재하는 특성이 없어지는 현상도 진화로 받아들여지고 있다.[7]

또한 방주가 실존한다고 주장되는 터키의 아라랏 산의 경우, 실제 성경 속에 등장하는 아라랏 산은 지금 아라랏이라 불리는 하나의 산이 아니라 당시 아라랏이라고 불리던 광대한 지역의 산들을 모두 가리키는 표현이라는 주장도 나와 있고,[8] 또한 목재로 만들어진 방주가 현재까지 남아있을 수는 없다는 비판도 받고 있다.

1955년 프랑스의 탐험가인 Fernand Navarra가 발견한 목재 파편의 경우, 스페인의 임업 연구소에서 목재의 특성을 토대로 5000년 전의 것이라고 밝히긴 했으나 그 신빙성에 문제점이 있었고 후에 방사성 동위원소 측정법 등의 첨단 과학의 도움을 받은 5개 연구소에서 모두 기원 이후의 시기로 연대를 측정했다.[9]

2009년 뿐 만이 아니라 거의 수년에 한번씩 노아의 방주를 발견했다는 주장들이 제시되었지만, 심지어 같은 창조과학 진영에서까지 비판당할 정도로 증거가 불충분한 내용들이었다. [10]

또한, 현존하는 가장 높은 산, 에베레스트 산도 잠기게 할 정도라면 배가 물에 뜰 수가 없고, 담수와 염수가 섞이면 바다와 강의 모든 생태계가 파괴된다. 그것으로 인해 논란은 계속되고 있다.

주석[편집]

  1. 노아의 방주에 관한 24개의 질문과 답 창조과학회
  2. 성경’ 노아의 방주는 실존할까? 뉴스엔 2010년 12월 26일
  3. 대한조선학회 선박유체역학 연구회, <선박의 저항과 추진>, 지성사, 2009, p.8, ISBN 9788978891936
  4. Review of John Woodmorappe's Noah's Ark A Feasibility Study The Talkorigins Archive
  5. Editor. Biography - John Woodmorappe. Answers in Genesis.
  6. Jan Peczkis (June 2011). CPS Science Teacher Remains Jobless. Chicago Union Teacher: Official Publication of the Chicago Teachers Union. “vol. 74, no. 8, page 5”
  7. 진화는 진보인가 최재천 교수의 다윈 2.0
  8. Bailey, Lloyd, 1989. Noah: The Person and the Story in History and Tradition. Columbia: University of South Carolina Press, pp. 61-82
  9. Bailey 전게서
  10. Deluged with Inquiries About the Ark Answer in Genesis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