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비 평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케다 산에서 내려다 본 노비 평야

노비 평야(일본어: 濃尾平野 노비헤이야[*])는 일본 기후 현 남서쪽의 미노 지역부터 아이치 현 북서쪽의 오와리 지역까지 뻗어있는 넓은 평야로 면적은 약 1,800km²이다. 기소 삼강(이비 강, 기소 강, 나가라 강)에 의해 형성된 충적 평야로 매우 비옥하다. 서쪽으로 이부키 산지요로 산지와 접하고 동쪽으로 오와리 구릉과 접하며 북부 료하쿠 산지 남록(南麓)에는 하안단구의 대지와 고기 선상지(古期扇狀地)가 열리고, 그 전면에 자연제방지대, 그 남부에는 이세 만 연안의 간척 삼각주가 있다.

이누야마 시를 정점으로 하는 이누야마 선상지는 반경이 12㎞나 되며 물이 결핍되어 있기 때문에 전에는 일대(一大) 상전지대(桑田地帶)였다. 자연제방 지대는 폭이 약 20㎞쯤 되며 오하리 평야의 태반을 차지하여 예부터 야채·원예의 농촌지대로 유명했다.[1]

  1.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지리[편집]

네오다니 단층

기소 삼강의 하류 지역은 아이치 현에 위치하고 광대한 습지로 이루어져있으며 일부 지역은 해수면보다 낮다. 폭풍이 불 때 수면이 빠르게 변하기 때문에 역사적으로 종종 침수 피해를 입어왔고 윤중(홍수를 막기 위해 주위를 둑으로 두른 지역)과 같은 독특한 문화가 발달하였다. 쓰시마 시, 나고야 시와 같은 현대 도시들은 침수 피해를 막기 위해 낮은 대지에 세워졌고 그 결과 번창하게 되었다.

노비 평야의 가장자리에 위치하는 요로 단층이 있고 이 단층을 경계로 서쪽은 융기해 요로 산지가 되었고 동쪽은 침강해 기소 삼강이 흐르고 있다. 이로 인해 노비 평야가 서쪽을 향해 경사진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다. 이것을 노비 경동운동(濃尾傾動運動)이라 부른다.

노비 평야의 중앙부를 통과하는 네오다니 단층선은 일본 본토를 강타한 대규모 지진 중 하나인 1891년에 발생한 미노-오와리 지진의 원인이 되었다.

주요 도시[편집]

기후 성에서 내려다 본 노비 평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