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방 우편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남방 우편기(프랑스어: Courrier Sud)는 1929년에 생텍쥐페리 최초의 장편소설이다. 이 소설은 그 후에는 볼 수 없는 통속소설의 일면을 볼 수 있다.

줄거리[편집]

이 소설은 더 위대한 것을 항해하려는 조종사의 내면을 담고 있다. 수천 미터 상공의 고독함과 두려움, 비행사의 사랑과 죽음을 그린 작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