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쓰마 아키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나가쓰마 아키라

나가쓰마 아키라 (일본어: 長妻昭 (ながつまあきら), 1960년 6월 14일~) 는 일본의 정치인으로, 민주당 소속의 중의원 의원이다. 하토야마 유키오 내각에 이어 간 나오토 내각에서 후생노동대신을 맡았다.

약력[편집]

도쿄 도네리마 구에서 태어나, 게이오기주쿠 대학 법학부를 졸업하였다. 졸업 후, 닛폰 전기에서 영업직으로 일했으며, 그 후 닛케이 비즈니스 (日経ビジネス) 의 기자가 되어 금융, 행정, 정치 등의 분야를 담당하였다.

1995년 제17회 참의원 의원 통상 선거에 입후보 했으나 낙선하였고, 그 후 신당 사키가케 (新党さきがけ) 를 거쳐 구 민주당 결성에 참여하였다. 1996년 제41회 중의원 의원 총선거 에서 도쿄 10구 및 비례 도쿄 블록에 중복 입후보했으나 신진당 (新進党) 후보에게 패하였다.

2000년 제42회 중의원 의원 총선거에서 도쿄 도 제7구에 입후보 해 첫 당선되었고, 2003년 제43회 중의원 의원 총선거, 2005년 제44회 중의원 의원 총 선거, 2009년 제45회 중의원 의원 총 선거에서 당선되며 4선에 성공하였다.

2009년 출범한 하토야마 유키오 내각에 후동노동대신으로 첫 입각하였다.

관련 항목[편집]

바깥 고리[편집]

전 임
마스조에 요이치
일본 후생노동대신
2009년 ~ 2010년
후 임
호소카와 리쓰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