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는 특정하지 않은 한 사람이 본인을 부를 때 쓰는 말이다.

철학과 종교에서 '나[我]'는 대체로 자아(自我) 또는 영원한 자아의 뜻으로 해석된다.

참고 문헌[편집]

주석[편집]

  1. 星雲, "我見". 2013년 4월 2일에 확인. 
    "我見:  梵語 ātma-drsti。指執著有實我之妄見,亦即於非我之法,妄執為我。據大乘起信論載,此又分人、法二種:(一)人我見,即執著於色、受、想、行、識,以五蘊假合之身心為實我。(二)法我見,即妄計一切法皆有其實在體性。又唯識宗以我見為四根本煩惱之一,謂其與第七末那識相應。此末那識係由無始以來虛妄之熏習力,緣於第八阿賴耶識之分,而有實我實法之見。〔大毘婆沙論卷八、大乘阿毘達磨雜集論卷一、俱舍論卷十九、成唯識論卷四、卷六、成唯識論了義燈卷二本〕 p2939"
  2. 곽철환 (2003), "아견(我見)". 2013년 4월 3일에 확인. 
    "아견(我見):
    ① 나라는 견해. 자아(自我)라는 견해.
    ② 나에 변하지 않는 고유한 실체가 있다고 집착하는 그릇된 견해. 자아(自我)에 변하지 않고 항상 독자적으로 존속하는 실체가 있다고 집착하는 그릇된 견해."
  3. 운허, "我見(아견)". 2013년 4월 2일에 확인. 
    "我見(아견): 또는 신견(身見), 5견(見)의 하나. 보통으로 ‘나’라 함은 5온(蘊)이 화합한 것으로서 참으로 ‘나’라 할 것이 없는데 ‘나’가 있는 줄로 잘못 아는 견해."
  4. 종교·철학 > 세계의 종교 > 힌 두 교 > 힌두교 > 힌두교 전사(前史) > 아트만,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
    "아트만: Atman 원래는 호흡을 뜻하는 말이다. 호흡은 생명을 유지하는 근본조건이기 때문에 생기(生氣)·신체(身體)·본체(本體)가 되고 다시 사람의 본성(本性)인 정수(精髓)·영혼으로서 개인통일의 원리로 생각되었다. <우파니샤드>나 베단타 철학에서는 자아(自我) 또는 개아(個我)를 나타내는 것으로 되었다. 그리고 이 아트만과, 우주를 창조하고 지배하며 우주 자체인 보편아(普遍我:梵)와의 일체화를 이상으로 하였다."
  5. "ATMA(N) & ATMA-JNANA", 《Yoga Dictionary》. Spiritual World. 2013년 4월 7일에 확인.
    "ATMA(N) - Individual soul; the Self, one's spirit. The highest or true self as distinct from the consciousness of ego. There is no difference between atman and paramatman except that caused by maya. The Atman (Self deep inside) is not necessarily embodied.
    ATMA-JNANA - Self-knowledge; i.e., knowledge of the Sel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