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 (케플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라틴어: Somnium)은 1620년1630년 사이에 요하네스 케플러가 쓴 소설로, 튀코 브라헤의 제자가 초자연적인 힘에 의해 로 여행을 떠난다는 내용이다. 칼 세이건은 이 소설을 최초의 과학 소설로 평가했다. 케플러의 어머니 카타리나 케플러는 이 소설이 빌미가 되어 마녀로 몰려 잡혀가게 된다. 결국 무죄가 입증되었고, 케플러는 이 소설의 왜곡된 해석을 막기 위해 본문보다도 긴 223개의 주석을 달았다.[1][2]

주석[편집]

  1. 리어, 《케플러의 꿈》, 1쪽 ~ 78쪽
  2. 본문이 28쪽이었고, 주석은 그 2배인 50여페이지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