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숙 (배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inema.png
김창숙
金昌淑
출생 1949년 1월 15일(1949-01-15) (65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전라남도 완도군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영화배우
연기자
연극배우
TV 진행자
활동 기간 1967년 ~ 현재
종교 개신교
학력 경희대학교 무용학과 중퇴
자녀 슬하 2남

김창숙(金昌淑, 1949년 1월 15일 ~ )은 대한민국의 여성 연기자이다.

연기 활동[편집]

경희대학교 무용학과 1학년에 재학 중이던 1967년, 우연히 극장 CF에 출연하게 되면서 연예인으로서 생활을 시작하게 되었다. 이듬해인 1968년 TBC 동양방송 5기 공채 탤런트에 입문하였으며, 숱한 TV 드라마에 출연하게 되면서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당시, TBC 방송이 서울, 부산 지역에만 제한되어 있었음에도 다수의 영화에 출연했기에 전국적인 인지도가 높았다. 특히, 전라남도 완도군 출신이라 그런지 유독 호남 지역에서 특별히 인기를 더 얻었다고 한다. 그와 같은 특정지역에서의 인기는 지방 흥행사들의 이해와 맞물려 계속해서 영화에 캐스팅되는 주요 원인이 되었다.

그녀의 데뷔 초기는 트로이카 여배우 남정임, 문희, 윤정희의 주연작들에서 상큼발랄한 이미지의 조역으로 출연을 많이 했으며, 70년대 들어서는 본인의 주연작들인 《여인숙》, 《산녀》, 《증언》, 《연인들》 같은 작품들을 남겼다. 특히, 임권택 감독이 연출한 영화 《증언》으로 아시아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TV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는 게 흔한 시대는 아니었는데 김창숙은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영화계에선 우연정, 박지영 같은 배우들과 경쟁했으며 TV에선 정영숙, 엄유신, 김영애, 한혜숙, 김자옥 등과 경쟁했다. 그녀의 경우 영화보다 TBC 동양방송의 인기드라마들에 출연하며 영화보다 TV 드라마에서 큰 성공을 거두었다. 1977년 결혼과 함께 은퇴했다가 5년만인 1982년KBS 한국방송공사 드라마 《행복의 계단》을 통해 복귀하였다.

출연작[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방송[편집]

  • 1981년 KBS라디오 《리퀘스트재키》 DJ

CF 광고[편집]

수상[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