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위(金褘, ? ~ 218년)는 후한 말기 무릉 태수 김선(金旋)의 아들로 자는 덕위(德偉)이다. 금위라고도 읽는다. 김일제(金日磾)의 후손이다.

조조(曹操)로부터 근위대의 지휘를 명령받은 왕필과 친분이 있었는데, 경기와 위황의 난위황, 경기, 길막, 길목 등과 함께 왕필 일당을 죽이고 황제인 헌제를 설득해 조조을 토벌할 계획에 참가하였다.

218년 정월에 모반을 결행해 왕필을 부상시키지만, 도망쳐 왕필의 통보을 받은 하후돈(夏侯惇), 조휴(曹休) 일행에게 토벌을 당하여 전사했다.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