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수희
본명 김희수
출생 1953년 3월 13일(1953-03-13) (61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경상남도 부산
(현 대한민국 대한민국 부산광역시)
거주지 대한민국 대한민국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활동 영역 가수, 작곡가, 소설가, CEO
활동 기간 1972년 ~ 현재
데뷔일 1972년
1976년
데뷔작(곡) 《너무합니다》
대표작 남행열차 (1986년)
소속사 前 희레코드 (대표이사)
종교 로마 가톨릭교회 (세례명: 마리아)
웹사이트 www.juhyunmi.com
대표곡
너무합니다 1976년
정거장 1981년
남포동 부르스 1981년
멍에 1982년
다시 한번 생각해줘요 1982년
못잊겠어요 1983년
잃어버린 정 1984년
고독한 연인 1985년
지금은 가지 마세요 1986년
남행열차 1986년
애모 1989년
서울여자 1990년
자존심은 두고 떠나라 1990년
아모르 1997년
정열의 꽃 2000년
사랑받고 싶은 여자 2004년
화등 2007년
잘 있나요 모모씨 2012년

김수희 (金秀姬, 본명: 김희수(金姬秀). 1953년 3월 13일 ~ )는 대한민국의 트로트 가수이다.

생애[편집]

부산에서 태어난 김수희는 아버지를 일찍 여의고 어려운 생활을 했으며 숙명여자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던 18세 때인 1972년작곡가와 동시에 작사가로 데뷔하였다. 데뷔 무렵에 미8군 부대 여성밴드인 블랙캣츠로 활동하며 밤무대 가수로 활동하며 생계를 꾸려나갔다. 김수희는 여러 노래들을 작곡이나 작사를 하였으나 그 중에서도 김훈이 부른〈나를 두고 아리랑〉이 유명하다. 약 4년 간 밤무대 가수와 동시에 작곡가로 지내다가 1976년에 음반을 발표하면서 가수로 데뷔하였다. 하지만 가수로 데뷔했으나 극심한 생활고 때문에 여러 가지 일을 할 수 밖에 없었다. 그러나 1978년, 자신의 데뷔 음반에 수록되었던 블루스 곡인 〈너무합니다〉가 시대적 환경의 영향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게 되자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갑자기 자신의 노래가 주목을 받게 되자 얼굴없는 가수가 되었지만 이 노래를 부른 가수를 대중들이 찾기 시작하게 되었고 그러면서 음악제작자가 김수희를 찾게 되었다.

김수희는 가수로 활동을 시작할 무렵에 대한민국의 유명한 명창 박초월에게 남도 창법을 배우는 등 다양한 창법을 연구하였으며 1982년에〈멍에〉를 발표하였다. 김수희는 그동안 힘들었던 모든 것들을 이 노래에 감정을 털어놓고 또한 서럽게 꺾어부르는 창법을 도입해 대중들에게 파격적인 모습을 보여주면서 많이 알려졌다.

〈멍에〉가 히트하면서 정상급 가수로 성장하게 된 김수희는 1983년 10월 4일, 대마초 사건 혐의를 받아 곤혹을 치렀다. 20일 만에 복직했으나 작가에도 소질을 보인 바, 1983년에는 처음으로 가요계 현장소설 《너무합니다》를 집필하여 출간하였다. 그리고 1984년에는 소설《설(雪)》을 집필하여 출간해 베스트셀러 2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누렸다. 그 해에 〈잃어버린 정〉으로 10대 가수상을 수상하여 본격적으로 인기 가수 대열에 들어섰다. 김수희는 주로 자신만의 독특한 창법을 가미한 서정적이고 분위기 있는 노래만 부르다가 1986년에 기존의 노래들과 달리 빠른 템포의 트로트곡인 〈남행열차〉가 엄청난 히트를 기록하여 현재도 사랑받고 있다. 이 때 기존의 창법 위주보다는 자신만의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최고의 인기를 얻었으며 대학교 응원가, 야유회의 필수 노래로 자리잡았으며 대학로 성인 팬을 몰고다녔으며 각종 시상식에서 상을 많이 받았다. 특히 이 노래는 한국인이라면 다 아는 국민 가요로 선정되었다. 또한 그 당시에 여자 조용필이라고 불릴 만큼 상당한 가창력을 인정받았다.

1989년에는 일본에 진출하였고, 1991년 7집 〈애모〉를 발표하면서 발라드로 전향하였다. 특히 이 곡은 발표 당시 처음에는 그리 주목받지 않다가 2년 후인 1993년 갑자기 대중들의 많은 요청으로 1990년대 대한민국 가요계를 주름잡던 김건모, 신승훈과 신예 아이돌 댄스 가수 서태지와 아이들 등의 신인 가수들을 제치고 인기를 크게 얻어 KBS 가요대상 대상과 MBC 10대 가수가요제 대상을 수상해 이색적인 결과를 낳았다. 1994년에는 영화계에도 진출하여 영화 《애수의 하모니카》의 시나리오를 직접 제작하고 영화 감독까지 맡았지만 흥행에는 실패했다. 그리고 희프로덕션을 설립해 음반 제작자로도 활동하면서 신신애를 가수로 스카우트하고 무명이었던 편승엽을 유명세를 타게 해 주었다.

김수희는 다른 가수들과는 차별성이 있는 창법으로 노래를 불렀는데 허스키한 목소리와 풍푸한 가창력을 겸비한 자신만의 방식과 다양한 국악 창법이 어울러져 사람들이 따라할 수 없어 모창이 없는 가수로도 불리고 있다. 무명시절 블루스재즈를 모창하며 익힌 음악이 섞인 트롯 계열의 노래를 주로 불렀으며 트로트와 팝, 트로트와 국악의 크로스오버를 활발히 시도해오는 가수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으며 영화, 문학에도 진출하기도 했으나 현재는 화장품 사업을 하고 있다.

학력[편집]

정규 앨범[편집]

  • 2012년 13집《김수희 The memories》
  • 2007년 12집《KIM SOO HEE 成》
  • 2004년 11집《열한번째 이야기》
  • 2000년 10집《pathos》
  • 1997년 9집《Morado》
  • 1993년 8집《Where Did Everybody Go?》
  • 1991년 7집《서울여자》
  • 1986년 6집《지금은 가지마세요》
  • 1985년 5집《고독한 연인》
  • 1984년 4집《당신은 누구세요》
  • 1984년 3집《잃어버린 정》
  • 1983년 2집《마지막 포옹》
  • 1982년 1집《멍에》

출연작[편집]

영화 출연작[편집]

  • 1994년《애수의 하모니카》- 감독, 각본
  • 1983년《너무합니다》- 주제가(OST)
  • 1983년《너무합니다》- 희련 역

드라마 출연작[편집]

  • 1983년 KBS2《형사 - 목마른 장미 편》- 금희라 역

저서[편집]

  • 1984년 <설 (雪)>
  • 1983년 <너무합니다>

수상 경력[편집]

  • 1983년 가요톱10 골든컵 (멍에)
  • 1984년 제20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주제가상
  • 1993년 제 4회 서울가요대상 본상
  • 1993년 가요톱10 골든컵 (애모)
  • 1993년 한국 노랫말 대상 (선곡: 애모)
  • 1993년 KBS 가요대상 대상
  • 1993년 MBC 10대 가수 가요제 대상
  • 1993년 올해의 스타상 가수부문 우수상
  • 1995년 제 2회 대한민국 연예예술대상 전통가요가수상
  • 1998년 제25회 한국방송대상 여자가수상
  • 1999년 제 6회 대한민국 연예예술대상 전통가요가수상

사건[편집]

1983년 10월 4일, <멍에>로 한창 인기몰이를 하던 김수희(당시 30세)는 정부의 대마초 파동으로 연루되어 검찰에 조사를 받게 되었다. 그리고 10월 8일, 방송정지를 당하고 10월 10일에 한국연예인협회에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죄로 제명처분당했다. 그리고 약 20여일 동안 검찰과의 진실공방 끝에 10월 28일, 무죄로 판정이나 기소유예로 한국연예인협회에서 김수희에 대한 제명처분을 철회하고 김수희는 다시 무대에 복귀할 수 있게 되었다.

주석[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