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2008년 9월 대회에 출전한 김성택

김성택(金成澤, 시코나(四股名)[1]: 일본어: 春日王 克昌 (かすがおう かつまさ) 가스가오 가쓰마사[*], 1977년 7월 1일 - )은 대한민국 서울 출신의 스모선수이다. 가스가야마베야(春日山部屋)에 소속되어 있다. 부평고등학교 동기동창인 김남일과 절친한 사이이다. 스모 승부 조작 파문이 일어났을 때 본인은 "승부 조작에 가담한 적이 없다"고 항변했지만 스승으로부터 스모협회의의 지시 대로 은퇴하라는 권유를 받고 2011년에 은퇴하였다.

개요[편집]

스모 선수로 데뷔하기 전에는 씨름 선수로 활동하였으며 1998년에 대통령기 통일 장사 씨름 대회에서 우승하기도 했다.

  • 1998년 11월 다이칸잔(大韓山)이라는 시코나로 스모 선수로 활동했던 김기주(부상으로 은퇴, 현재는 이승엽의 일본내 대리인으로 활동)의 소개로 스모 선수로 데뷔
  • 2002년 7월 주료(十兩) 등급으로 승급
  • 2003년 1월 마쿠우치(幕內) 등급으로 승급. 이래 마쿠우치와 주료를 오가고 있다.
  • 2011년 4월 은퇴

최고 성적은 2007년 3월 대회에서 올린 니시마에가시라(西前頭) 3위이다.

주석[편집]

  1. 오즈모에 등록된 스모 선수가 사용하는, 일종의 링 네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