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기업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성주

출생 1956년 11월 19일(1956-11-19) (57세)
대한민국 경상북도 대구시
국적 대한민국
학력 연세대학교
직업 기업인
소속 성주그룹 회장
웹사이트 www.kimsungjoo.com

김성주(1956년 11월 19일 ~ , 경북 대구 출생)는 대한민국의 기업인, 정치인이다. 현 성주그룹 회장, 독일 MCM 대표이사,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다.

생애[편집]

김성주는 에너지 그룹인 대성그룹 김수근 회장의 막내딸이다. 재벌 2세지만, 집안의 경제적 지원 없이 사업을 시작한 자수성가형 인물로 알려져 있다.

1975년 이화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하고, 1979년 연세대학교 신학 학사를 받았다. 이후 애머스트 대학교, 런던정치경제대학교,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 등에서 공부했다.

1990년 성주그룹을 세운 뒤 현재까지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2005년에는 독일 가죽제품 브랜드 MCM을 인수해 한국형 브랜드로 키웠다. 이후 여러 강연을 통해 여성의 사회활동 확대를 주장해 왔다. 노무현 대통령 인수위 글로벌자문위원을 맡기도 했다. [1]

김성주의 MCM은 2013년 들어 유럽에 역진출하기도 했다. 2013년 5월 김성주는 권상우, 피오나 헤프티 등과 함께 스위스 취리히의 매장 개업식을 열었다. [2]

김성주는 직설적이고 튀는 발언을 많이 하는 것으로도 알려져 있다. 2009년 연세대 리더십 특강에선 "입학생의 50%가 여학생인데 들어올 때 사회 기여도 안 되고, 동창회비도 안 걷히고, 동문 네트워킹도 안 되고…. 두 가지 중 하나만 하자. 아예 여성을 안 뽑든가, 확실히 기여할 사람만 뽑자. 농담 아니에요"라고 발언한 바 있다.

2010년 전경련 제주 하계 포럼에서는 "저는 여성들 군대 보내라고 해요. 괜히 젊고 잘되는 남자들 2~3년 붙들어 놓지 말고 1년만 시키고, 여성 군대 보내라, 남녀평등 말하기 전에.", "고급 호텔에 가보면 아침에, 점심에 노닥거리고 있는, 소위 말해 우리나라 상류사회 며느리들, 딸들이 그냥 애들 과외시키고 지네들끼리 놀러 다니면서 어디 가서 맛있는 거 먹을까, 어디 가서 쇼핑할까 하고 있는 걸 보면 제가 가슴을 쳐요" 등의 발언을 했다.[3]

2012년 대선 때에는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를 지지하며 선거캠프에서 공동선거대책위원장으로 활동했다. 하지만 대선 참가 이후 성주그룹의 주력 브랜드 MCM의 매출이 떨어져 일부 백화점에선 퇴출될 위기에 놓이기도 했다.[4]

수상[편집]

  • 1997년 세계경제포럼 선정 차세대 지도자 100인
  • 2002년 한국언론인협회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
  • 2004년 아시아월스트리트저널 선정 주목할 만한 세계 여성기업인 50인
  • 2009년 한국표준협회 창조경영인상
  • 2012년 포브스 선정 영향력 있는 여성기업인 50인

각주[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