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재 (가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김성재
金成宰
기본 정보
출생 1972년 4월 18일(1972-04-18)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사망 1995년 11월 20일 (23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장르 힙합 뉴 잭스 윙 펑크
활동 시기 1990년 ~ 1995년
가족 2남 중 장남
동생 김성욱
관련 활동 현진영과 와와 2기, 듀스
웹사이트 꿈꾸는동산
대표곡
말하자면 1995년
마지막 노래를 들어줘 1995년
작지만 큰행복 1995년
봄을 기다리며 1995년
2009 말하자면 by 이현도 2009년

김성재(金成宰, 1972년 4월 18일 ~ 1995년 11월 20일)는 대한민국가수, 래퍼, 작사가이다. 이현도와 함께 그룹 《듀스》를 결성하여 많은 사랑을 받아왔으며, 듀스 해체 이후 솔로 앨범을 발표하기도 했다. 초등학교 시절과 중학교 시절에 일본 유학을 한 바 있으며 아호(雅號)는 범아(凡兒)이다.

학력[편집]

가족 관계[편집]

인간 관계[편집]

솔로 발표 음반[편집]

김성재의 첫 번째 솔로 음반이자 마지막 유작이 되어버린 음반이다. 듀스의 멤버이자 그의 친구였던 이현도가 전곡 프로듀싱하여 듀스의 음악의 연장선에 있다. 안타깝게도 그의 죽음을 예시하는 곡제목들로 인해 그의 죽음을 더욱 아쉽게 하기도 했다(대표곡-말하자면, 마지막 노래를 들어줘, 작지만 큰행복, 봄을기다리며).

김성재가 속해 있던 듀스의 마지막 음반이자 김성재의 유작인 "사랑, 두려움"이 수록된 음반이다. 듀스의 멤버인 이현도는 듀스시절의 곡들은 물론 김성재의 솔로음반에 수록된 "말하자면"과 원래 솔로음반의 타이틀로 예정 되었으나 녹음이 완성되지 않았던 "사랑두려움"까지 수록된 모든 곡을 재편곡하여 친구인 김성재의 목소리와 새로 녹음된 이현도 자신의 목소리를 합치는 정성스런 작업을 하여 그들의 마지막 추억을 기록하였다.(대표곡-사랑두려움)

  • 2009 말하자면 by 이현도<SJ Remix>(싱글, 2009년)

2009년 2월 새롭게 선보이는 이탈리아 프리미엄진 브랜드인 "리플레이"의 한국론칭의 첫 모델로 김성재가 발탁되어 숱한 화제를 모았다. 또한 그의 친한 친구인 듀스의 멤버,이현도 또한 그의 컴백을 기념하여 "리플레이"의 한국론칭의 CF음악을 선물한다. 이현도는 그의 RMC소속의 음악파트너인 "Donnie J(장동균)"과 함께 "말하자면"을 2009년의 트랜드에 맞게 새롭게 편곡하였으며, 이전에 발표되었던 듀스의 베스트음반인 "DEUX FOREVER"음반과 같이 1절은 김성재가 2절은 이현도가 부른다. 그리고 후반부에는 듀스의 3집인 "Force DEUX"에 수록된 "상처"의 김성재 솔로 보컬이 삽입되어 더욱 그에 대한 그리움을 배가시킨다.

사망[편집]

솔로 앨범 발표 직후, 김성재는 미국에서 귀국하여 1995년 11월 19일 SBS '생방송 가요 20'에 출연하였다. 공연을 끝내고 당시 숙소였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의 스위스 그랜드 호텔(현 그랜드 힐튼 호텔 서울)로 돌아왔고, 다음날 사망한 채 발견되었다. 향년 24세. 당시 김성재의 팔과 가슴에는 주사 바늘이 28방이 찔려 있었고, 김성재의 시신에서는 동물 마취제인 졸레틸이 검출되었다.

당시 약물 과다복용으로 인한 자살로 판단했던 경찰의 초동수사 미비로 현장 증거물들이 상당부분 확보되지 못했다. 추후에 타살의혹이 제기되자 김성재의 여자친구가 용의자로 지목되어 검찰에 체포되었으며 1심 재판에서 무기징역, 이후 2심(고등법원) 무죄, 3심(대법원)에서 무죄판결을 받았다. [1]

김성재 여자친구의 변호를 담당했던 변호인이 법조계의 거물로 이회창한나라당 총재의 법률 고문이었던 서정우 변호사[2] 라는 점을 들어 외압에 의한 판결이라는 주장이 있으나 서정우 변호사가 김성재의 여자친구 변호를 맡았던 것은 1996년, 서정우 변호사가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의 법률 고문이었던 기간은 2002년부터라는 점에서 정치적 외압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다.

2011년 1월 5일에서 3월 10일까지 방영되었던 SBS 드라마 《사인》의 1~2화 소재로 이용되어 김성재 사건이 다시 화제가 된 적이 있으며 드라마에서는 인기가수의 살인 용의자로 여자친구를 범인으로 지목, 이같은 결말 또한 무죄로 판결이 난 상황에서 논란이 일기도 했다.[3]

논란[편집]

김성재의 여자친구가 범인으로 의심받는 가운데 여자친구가 범인이라는 글을 올렸다는 이유로 검찰이 기소하였다. [4]

사망으로 인한 에피소드[편집]

김성재는 사망하기 직전 청바지 브랜드 스톰(STORM) 모델로 발탁되었다. 그러나 김성재가 스톰의 CF 촬영 직전 사망하는 바람에 김성재 대신 당시 무명인 소지섭이 대체되었다. 이로 인하여 소지섭이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5]

참고 자료[편집]

  1. 金鍾泰기자. "가수 김성재씨 살해혐의 애인金모씨 무죄 확정", 《문화일보》, 1998년 2월 26일 작성. 2009년 3월 18일 확인.
  2. "정말 법 앞에 만인은 평등합니까?", 《민중의 소리》, 2004년 8월 25일 작성. 2013년 1월 5일 확인.
  3. [1]
  4. [2]
  5. "소지섭, 故김성재와 과거 인연에 소야앤썬 뮤비출연 흔쾌히 OK", 《뉴스엔》, 2010년 4월 23일 작성. 2013년 1월 5일 확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