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량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김두량 (金斗樑, 1696년 ~1763년) 은 조선화가이다. 자는 도경(道卿), 호는 남리(南里)·운천(芸泉), 본관은 경주이다.

인물·풍속·산수에 뛰어났으며, 별제를 지냈다. 특히 용맹스러운 장수를 잘 그렸으며 웅장한 화풍이 특징이다. 작품으로 《추동 전원 행렵 승회도》, 《목우도》, 《월하계류도》, 《흑구도 (혹은 긁는 개)》 등이 있다.

그림[편집]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