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기뇰(프랑스어: Guignol)은 1808년 프랑스의 로랑 무르게가 만든 인형극의 주인공 인형 이름이었으나, 나중에는 그 당시 널리 쓰이던 줄을 달아 조종하는 형식이 아닌 인형 안에 손가락을 넣어 조종하는 인형의 대명사가 되었다.

영국에서는 펀치(Punch), 이탈리아에서는 브라띠니(Burattini), 중국에서는 포대희(布袋戱) 등으로 부르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