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노시타 이에사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기노시타 이에사다(일본어: 木下家定 (きのした いえさだ), 1543년(덴분 12년) ~ 1608년 10월 4일(게이초 13년 8월 26일))는 아즈치모모야마 시대의 무장이다. 원래는 스기하라 씨였지만 이후 기노시타 씨로 바꾼다.

생애[편집]

도요토미 히데요시(豐臣秀吉)의 정실 네네의 오빠[1]이며, 스기하라 사다토시(杉原定利)의 아들이다. 정실은 스기하라 이에쓰구의 딸이다. 아들로는 가쓰토시, 도시후사노부토시도시사다히데노리가 있으며, 고바야카와 히데아키(小早川秀秋; 기노시타 히데토시(木下秀俊))의 친아버지이다.

무장으로서의 기량은 그다지 없었지만, 친인척이 드문 히데요시였기에 기노시타 성(木下姓)을 받았다.

오래전부터 히데요시를 섬기고 있었기 때문에 중용되어, 하리마 히메지 성의 성주로 임명된 데에 더해 도요토미 성(豊臣姓)도 하사받았다. 1600년(게이초 5년) 세키가하라 전투에서는 누이 네네(고다이인)의 경호를 맡은 공적을 도쿠가와 이에야스(德川家康)에게 칭찬받아, 전후 빗츄 아시모리 번 2만5천 석 영지를 받았다.

주석[편집]

  1. 동생이라는 설도 있다
전 임
(초대)
제1대 기노시타가 아시모리 번 번주
1601년 - 1608년
후 임
기노시타 가쓰토시
기노시타 도시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