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향곡 94번 (하이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교향곡 94번 G 장조 “놀람”》(Hob. 1/94)은 요제프 하이든1791년에 작곡한 교향곡이다. 그의 12개의 소위 런던 교향곡 가운데 두 번째 작품이다.

“놀람”이라는 별명의 유래[편집]

하이든은 그의 작품에서 종종 익살과 해학을 보여주곤 했는데, 이 작품의 “놀람”이라는 별명도 그런 이유로 붙게 되었다. 즉, 고요하게 시작된 두 번째 악장에서 갑자기 팀파니와 더불은 큰 소리의 화음이 나오는데, 이를 본딴 것이 바로 “놀람”이라는 별명이다. 이후 연주는 아무일 없었던 듯이 다시 부드럽고 약하게 계속되며 '놀람'은 반복되지 않는다.

작곡과 초연[편집]

하이든은 그의 첫 번째 영국 방문(1791년-1792년)동안 열린 일련의 연주회를 위해 런던에서 이 교향곡을 작곡하였다. 그리고 1792년 3월 27일에 직접 포르테피아노 연주와 지휘를 맡은 하이든에 의해 초연되었다. 하이든의 영국 방문에서 보통 그랬었던 것처럼, 이 작품의 초연은 매우 성공적이었다. 하이든은 훗날 그의 전기작가인 그리징거에게 다음과 같이 이야기하며 초연 당시를 되새겼다고 한다.

..."내 제자였던 플레이옐(註:그는 하이든과 같은 시기에 연주회 시리즈를 열고 있었음)한테 뒤지지 않기 위해서 뭔가 새로운 것으로 청중을 놀라게 하고 화려한 모습으로 데뷔하고 싶었다." ... "내 교향곡의 첫 번째 알레그로도 수많은 찬사를 받았지만, 안단테에서 케틀드럼 연주가 나오자 청중들의 열광이 최고조에 달했다. 모두가 앙코르를 연이어 외쳤고, 플레이옐조차도 내 작품에 대해서 경의를 표했다."

하이든은 작곡 활동을 그만둘 즈음에 두 번째 악장의 주제를 편곡해서 그의 오라토리오사계》(1801년)에 나오는 아리아에 사용하였다. 그 작품에서 베이스 독창자는 하이든의 음악을 휘파람 불며 일하고 있는 농부의 모습을 아리아로 묘사한다.

악장 구성[편집]

다음과 같은 네 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1. 아다지오 - 바비체 아싸이 (Adagio - vivace assai)
  2. 안단테 (Andante)
  3. 메뉴에토: 알레그로 몰토 (Menuetto: Allegro molto)
  4. 피날레: 알레그로 몰토 (Finale: Allegro molto)

편성[편집]

두 대의 플룻, 두 대의 오보에, 두 대의 바순, 두 대의 호른, 두 대의 트럼펫, 팀파니, 그리고 제1과 제2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더블베이스로 이루어진 현악기들로 편성된다. 한편 오늘날에는 작곡 당시의 시대 악기를 사용한 원전 연주도 자주 행해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