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인권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광주인권상대한민국5·18 기념재단이 인권과 평화를 위해 공헌한 국내외 인사들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광주인권상은 5·18 광주 민주화 운동 정신을 선양하기 위해서 제정됐다.[1]

역대 수상자[편집]

연도 수상자
2000년 동티모르샤나나 구스마오 동티모르의 독립에 기여
2001년 스리랑카바실 페르난도 아시아 인권위원회위원장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아시아 민중운동의 모델로 보고 전 세계에 알리는데 앞장섰다. 스리랑카인으로 대법원 판사를 지낸 뒤 유엔 캄보디아 과도정부 인권담당, 베트남 난민구제위원, 유엔 고등판무관 등을 지냈으며 94년부터 아시아 인권위원회 위원장으로 활동해오고 있다. 시인이자 소설가인 그는 98년 ‘아시아 인권헌장선언대회’를 광주에서 개최하는데 역할을 하는 등 광주와 깊은 인연을 갖고 있다.
2002년 한국전국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 대한민국 민주화 운동에 기여
2003년 스리랑카다냐니아 자얀티(Dandeniya Gamage Jayanthi) 스리랑카 실종자 기념회 대표로서 활동[2]
2004년 미얀마아웅산 수치 1988년 미얀마 민주민족동맹(NLD)을 조직하고 민주화 운동에 뛰어든 이후 군부독재 체제 아래서 수차례 구금과 석방, 가택연금을 당했다. 2004년 미얀마 민주화운동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광주인권상 수상자로 선정됐으나 당시 가택연금에 묶여 한국을 방문하지 못했다.[3]
2005년 인도네시아와르다 하피즈 인도네시아 도시빈민협의회 활동
2006년 아프가니스탄말라라이 조야 아프가니스탄 인권향상에 기여
타이앙카나 닐라파이짓 태국의 인권운동
2007년 인도레닌 라흐바니쉬 국민도덕인권위원회 활동
인도아이롬 찬누 샤르밀라 인도 독립적인 인민조사위원회 활동
2008년 파키스탄무니르 아흐메드 말리크 파키스탄의 사법권의 독립과 언론자유를 위한 투쟁
2009년 미얀마민꼬나잉 버마 소재 대학생연맹 회장
2010년 네팔수실 퍄큐렐 네팔의 민주주의와 인권운동에 기여
2011년 인도비나약 센 인도의 인권단체인 시민자유연합(People's Union For Civil Liberties)의 전국 부대표이자 의사이다. 주로 사하티스가주에서 빈민 의료봉사와 인권활동을 하다가 부당한 국가폭력에 저항하며 인권유린으로 고통 받은 이들과 함께해온 비나약 센 선생이 인도당국의 특별보안법에 의해 2007년 5월 전격 투옥, 인도당국의 보안법 남용으로 인한 인권유린을 고발하기 위해 국제사면위원회(Amnesty International)는 그를 양심수로 선정하였으나 2010년 12월에 종신형을 선고[4]
2012년 한국문정현[5]
2013년 미얀마아웅산 수치
2014년 방글라데시아딜루 라만 칸(Adilur Rahman Khan) 방글라데시에서 인권법을 제정한 변호사이자 인권 운동가[6]
이란하바란의 어머니들(Mothers of Khavaran) 이란에서 약식 처형에 반대하고 정부를 상대로 진실 규명 요구를 펼치고 있는 정치범 어머니들의 단체. 이란 당국은 집단처형이 일어났던 하바란 방문을 금지하고 묘지에 헌화하거나 제대로 구분도 되지 않는 작은 표시를 하는 것도 허락치 않았다 상당수 희생자 가족을 일자리에서 쫓아내거나 이동을 제한했지만 이 같은 폭력과 탄압에도 우리는 정의 실현을 위한 노력을 포기하지 않고 있다[7]

주석[편집]

  1. “Gwangju Prize for Human Rights”. May 18 Memorial Foundation. 24 April 2011에 확인함. 
  2. 제4회 광주인권상에 스리랑카 다냐니아 자얀티
  3. 아웅산 수치 9년만에 광주인권상 받는다
  4. 011광주인권상 수상자 ‘비나약 센’을 만나다
  5. 문정현 신부, '2012년 광주인권상' 수상자로 선정
  6. 2014 광주인권상 시상식 개최
  7. 2014 광주인권상 시상식…방글라·이란 인권단체 수상(종합)

외부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