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가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고령가야(古寧伽倻)는 지금의 경상북도 상주시 일대로 추정되는 가야 연맹의 하나로,

실제로는 대가야에 속하며, 첨해왕대에 신라가 사벌국을 정벌하여 사벌주를 설치했다!
함창읍 일대에  고동람군(古冬攬郡), 또는 고릉군(古陵郡)을 설치하였고,
이 고동람군이 757년 경덕왕16년의 행정개편으로 고령군(古寧郡)으로 개명!

신라말기에 신라의 중앙정부에 반기를 든 고령지역의 호족세력이 그 명분으로 가야를 참칭했다.

* 두계 이병도는 고령가야를,  { 거열과 고령(古寧)이 이름이 비슷하다는 데서~}
진주시의 옛 이름중에 하나 거열주(居列州)에 비정했으나, 거열은~?
지금의 거창군으로 진주시는 가야시대에 자타국(子他國)이라는 가야소국의 영역이었고,
자타국은 후에 백제에 점령당해 거타성(居陀城)이 되어~
백제의 경상도 진출의 교두부가 되었다가 신라시대에 강주가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