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덴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Goedendag flamenco.jpg

고덴닥(goedendag, godendac, godendard, godendart)은 14세기 중세 플랑드르 지방의 민병대가 사용한 무기다. 곤봉이 결합한 형태의 무기로, 몸체는 대략 5 피트(150 cm) 정도 길이에 4 인치(10 cm) 정도 지름의 목제 몽둥이로 되어 있다. 한쪽 끝이 다른 쪽보다 넓게 만들어져 있으며 금속제 창날이 슴베 안에 삽입되어 있다.[1] 이 무기가 플레일의 일종이라고 잘못 알려져 있는 경우가 많다.

"고덴닥"이라는 말은 "좋은 아침"이라는 네덜란드어 인사말에서 유래했다고 알려져 있는데,[2] 1302년에 브뤼게에서 반란이 일어났을 때 브뤼게의 조합원들이 도시를 돌아다니며 사람들에게 인사를 건네고는 프랑스 악센트로 대답하는 사람들을 이 무기로 모조리 쳐죽였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 설은 사실이 아닐 가능성이 높다. 이 이름은 코르트레이크 전투 이후의 프랑스어 자료에서 단 한번 짤막하게 언급될 뿐이다. 네덜란드어로 "고덴닥"은 "좋은 단검"이라는 뜻도 되는데, 이 쪽이 더 그럴싸해 보인다.[3] 정작 플랑드르 사람들은 이 무기를 헤핀트스타프(gepinde staf→못박힌 몽둥이)라고 불렀다.

고덴닥 창날.

이 무기는 1302년 7월 11일에 코르트레이크 근교에서 벌어진 황금 박차 전투(Guldensporenslag) 당시 플랑드르 지방 조합원들이 프랑스 기사들에 맞서 아주 효율적으로 사용했다(이 날짜는 플랑드르, 브라반트, 앤트워프의 독립 기념일로 지정되어 있으며 플랑드르의 국경일이다).

주석[편집]

  1. Обзор наступательного вооружения 1330-1400 гг. Фландрия и регионы (러시아어). Клуб исторической реконструкции - Льеж [Club of historical reconstruction - Liege]. June 24, 2010에 확인.
  2. E.g. Nicholson, Helen (2004). 《Medieval Warfare: Theory and Practice of War in Europe, 300–1500》. Houndmills, Basingstoke, Hampshire; New York: Palgrave MacMillan, 58쪽. ISBN 0333763319
  3. nl:goedendag (wapen) 참조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