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대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고구려 차대왕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고구려 차대왕
高句麗 次大王
고구려의 7대 국왕
본명 고수성(高遂成)
재위 146년 - 165년
부왕 고재사(高再思)
이전 왕 태조대왕
다음 왕 신대왕

차대왕(次大王, 71년~165년, 재위 146년~165년)은 고구려의 제7대 군주이다. 는 수성(遂成)이다. 《삼국사기》에선 태조왕(太祖王)의 동생으로, 《후한서》에서는 태조왕의 장자로 기록되어 있다. 태조왕 때에는 장군으로 활약하고 또한 대리청정으로써 국정을 대신 살폈다.

146년 선양을 받아 76세의 나이로 왕위에 올랐다. 폭정으로 인해 명림답부(明臨荅夫)에게 살해되었다. 신채호에 의하면 차대왕, 신대왕, 인고(仁固) 3형제는 태조왕의 동생이 아니라 서자라고 한다.[1]

즉위 이전[편집]

태조왕 치세 후반부터 장군으로 활약하였다. 121년 후한(後漢)의 침입에 대항하여 출전한 수성은 거짓 항복으로 적군을 속여 안심하게 하고 험한 곳을 차지하고 막았으며 몰래 현도(玄菟)·요동(遼東)을 공격하여 크게 승리하였다.

이 해부터 태조왕을 대신하여 국정과 군사를 통괄하였으며 132년부터 차기 왕위를 넘보는 언동을 보이기 시작했다. 146년, 수성은 측근들의 부추김을 받아 쿠데타를 모의하였으나 실행하기 전에 태조대왕이 먼저 선위하고 물러났다.

치세[편집]

147년 차대왕은 자신의 왕위 계승을 반대한 우보(右輔)고복장(高福章)을 처형하였으며 좌보 목도루(穆度婁)도 은퇴하였다. 이에 차대왕은 국가의 주요 요직에 자신의 측근을 임명하였다.

148년에는 태조왕의 맏아들 고막근(高莫勤)을 죽였으며 둘째아들 고막덕(高莫德)은 화가 미칠 것을 두려워하여 자살하였다.

165년에 연나부(椽那部) 조의(皂衣) 명림답부에게 살해되었다.

가족 관계[편집]

  • 형 혹은 아버지 : 태조왕 - 《삼국사기》에는 차대왕의 형으로 전해지지만, 《후한서》에는 차대왕의 아버지로 기록되어 있다.
  • 왕후 : 미상
    • 아들 : 고추안(高鄒安) - 차대왕의 아들이다. 명림답부에 의해 차대왕이 살해되고 신대왕이 왕위에 오르자, 궁궐을 빠져나가 몸을 숨겼다. 신대왕이 즉위 후, 대사면령을 내리자 신대왕을 찾아가 살려줄 것을 청하였다. 이에 신대왕은 그를 사면하고, 양국군에 봉했다. 그 이후 삶은 전해지지 않는다.

주석[편집]

  1. 신채호, 《조선상고사》, 종로서원, 1948.

참고[편집]


전 대
태조왕
제7대 고구려 국왕
146년 - 165년
후 대
신대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