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포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1동
開浦1洞 Gaepo 1-dong
개포1동 주민센터.JPG
Seoul-gangnum-map.png
면적 1.27 km2
인구 18,954명 (2012.12.31.)
세대 7,736가구 (2012.12.31.)
법정동 개포동
32
199
동주민센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로 310-17
홈페이지 개포1동 주민센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2동
開浦2洞 Gaepo 2-dong
면적 2.51 km2
인구 19,212명 (2012.12.31.)
세대 7,345가구 (2012.12.31.)
법정동 개포동, 일원동
46
292
동주민센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로 511
홈페이지 개포2동 주민센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4동
開浦4洞 Gaepo 4-dong
면적 1.49 km2
인구 16,831명 (2012.12.31.)
세대 7,545가구 (2012.12.31.)
법정동 개포동
35
249
동주민센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로38길 12
홈페이지 개포4동 주민센터

개포동(開浦洞)은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있는 법정동이다. 개포1동, 개포2동, 개포4동의 3개 행정동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북쪽으로는 양재천을 경계로 도곡동, 대치동과 접해있다. 동쪽으로는 일원동, 남쪽으로는 내곡동, 서쪽으로는 양재동과 접해있다.

유래[편집]

70년대 개발되기 전, 이곳에 흐르는 양재천 주변에 큰물이 지면 한강물이 양재천으로 들어와 '갯벌'이 된 데서 개펄이라 하던 것이 개패 또는 개포가 되었다.

인접한 대모산은 표고 293m이며 산모양이 늙은 할미와 같다고 하여 옛날에는 할미산이라 불렀는데 조선 제3대 태종대왕을 반대편 세곡동헌릉을 조성하여 모신후 어명에 의하여 대모산으로 고쳤다.

현재 서편 포이동 쪽으로 구룡산과 마주하고 있고 개포2동에는 자연부락으로 학여울이 있는데 이는 한강이 이곳에 이르러 여울이 거세어져 흐르고 마을이 갯바닥에 있는 데에서 반곡이라 불렀다. 개포동에서는 선사시대 유적으로 4개의 남방식지석묘(고인돌)가 조사된 기록이 있으나 도시 개발에 밀려 모두 없어져 그 형태와 위치조차 알 수 없게 되었다.

포이동은 밀미리마을이라고도 하는데, 예전에 장마가 들면 한강물이 범람하여 양재천을 거슬러 마을까지 밀려들어서 밀물마을, 밀미리마을, 한자로는 수조촌(水潮村)이 되었고, 이 큰물은 해마다 두 번 정도 들었고, 지리적으로도 개포리를 지나 두 번째로 물이 밀려 들어와서 포이리(浦二里)가 되었다. 포이동은 조선시대 말까지 경기도 광주군 언주면 포이동이었으며, 1914년 3월 1일 조선총독부령 제111호와 경기도령 제3호에 의한 경기도 구역획정 때 광주군 언주면 포이리라 하였다.

광복1963년 1월 1일 법률 제1172호로 서울특별시에 편입되면서 포이동이 되었으며, 같은 날 서울특별시조례 제276호로 설치된 성동구 언주출장소 관할이 되었다가 1973년 7월 1일 서울특별시조례 제780호로 신설된 성동구 영동출장소 관할로 옮겨졌다가 1975년 10월 1일에는 대통령령 제7816호로 성동구에서 분리・신설된 강남구에 속하여 오늘에 이른다.

학교[편집]

연혁[편집]

지형[편집]

개포동 남쪽에는 대모산,구룡산이 자리잡고 있고, 서쪽에는 서초구 양재동, 동남쪽에는 일원동탄천이 있고, 남쪽으로는 내곡동율현동이 있다. 약 20년 전에 이곳에는 대규모 주택단지가 들어서면서 개펄이었던 곳이 모두 아파트 주거단지가 되어서 현재는 개펄을 찾아 볼 수 없다.

교통[편집]

도로[편집]

동을 동서로 양재대로가 가로지르며, 분당내곡도시고속화도로 입구와 연결된 언주로가 동을 남북으로 가로지른다, 이 외에도 삼성로, 논현로 등의 도로가 동을 남북으로 가로지른다.그리고 동부간선도로의 수서ic와의 인접으로 경기북부로 교통이 연결되고 인근에 경수고속도로도 있기 때문에 수원까지의 교통이 편리해졌다.

대중교통[편집]

버스의 경우 양재대로, 논현로, 삼성로 등 주요도로를 경유하는 버스들을 통해 서울시내 각지로 연결되는 버스의 이용이 가능하다.

철도[편집]

바깥 고리[편집]